조회 수 8 댓글 0

공자가어 92-치사(致思)3

   


子貢復進曰(자공부진왈)

자공이 다음으로 나아와 말했다.


"賜願使齊楚合戰於漭瀁之野(사원사제초합전어망양지야),

저는 원컨대 제나라와 초나라가 넓은 들판에서 싸워


兩壘相望(양루상망),

두 나라가 서로 바라보고


塵埃相接(진애상접),

먼지가 일어 서로 맞닿고


挺刃交兵(정인교병),

맞붙여 교전이 일어난다면


賜著縞衣白冠(사저호의백관),

저는 흰옷을 입고 흰 갓을 쓰고

縞衣(호의) : 전쟁에서 중재에 나서는 복장을 의미.


陳說其間(진설기간),

두 진영 사이에 들어가 설득하여


推論利害(추론이해),

이로움과 해로움을 따져


釋國之患(석국지환),

양국의 근심을 풀겠습니다.


唯賜能之(유사능지),

저만이 할 수 있는 일이니,


使夫二子者從我焉(사부이자자종아언)

선생님께서 저 두 사람에게 저를 따르도록 해 주십시오.”


夫子曰(부자왈)"辯哉(변재)

공자가 말했다. “말을 잘하는구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0 공자가어 109–치사(致思)20 wakeorsleep 2019.08.01 0
109 공자가어 108–치사(致思)19 wakeorsleep 2019.07.31 0
108 공자가어 107–치사(致思)18 wakeorsleep 2019.07.30 0
107 공자가어 106–치사(致思)17 wakeorsleep 2019.07.29 0
106 공자가어 105–치사(致思)16 wakeorsleep 2019.07.26 0
105 공자가어 104–치사(致思)15 wakeorsleep 2019.07.24 0
104 공자가어 103–치사(致思)14 wakeorsleep 2019.07.22 0
103 공자가어 102–치사(致思)13 wakeorsleep 2019.07.19 1
102 공자가어 101–치사(致思)12 wakeorsleep 2019.07.17 0
101 공자가어 100–치사(致思)11 wakeorsleep 2019.07.16 0
100 공자가어 99-치사(致思)10 wakeorsleep 2019.07.15 9
99 공자가어 98-치사(致思)9 wakeorsleep 2019.07.13 20
98 공자가어 97-치사(致思)8 wakeorsleep 2019.07.12 13
97 공자가어 96-치사(致思)7 wakeorsleep 2019.07.11 16
96 공자가어 95-치사(致思)6 wakeorsleep 2019.07.10 0
95 공자가어 94-치사(致思)5 wakeorsleep 2019.07.09 7
94 공자가어 93-치사(致思)4 wakeorsleep 2019.07.08 7
» 공자가어 92-치사(致思)3 wakeorsleep 2019.07.07 8
92 공자가어 91-치사(致思)2 wakeorsleep 2019.07.06 9
91 공자가어 90-치사(致思)1 wakeorsleep 2019.07.05 2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