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자가어 164–호생(好生)19

by 란공자 posted Nov 04,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공자가어 164호생(好生)19



孔子曰(공자왈)

공자가 말했다.


君子三患(군자삼환),

군자에게는 세 가지 근심이 있다.


未之聞(미지문),

듣지 못한 것이 있을 때에는


患不得聞(환부득문)

미처 듣지 못하면 어쩌나 근심하며,


旣得聞之(기득문지),

이미 들은 것은


患弗得學(환부득학)

배우지 못할까 근심하며,


旣得學之(기득학지),

이미 배우고서는


患弗能行(환불능행).

능히 실천하지 못할까 근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