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자가어 77 –오의해(五儀解)9

by wakeorsleep posted Jun 19,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공자가어 77 오의해(五儀解)9



孔子曰(공자왈)

공자가 말했다.


"君子入廟如右(군자입묘여우),

군자는 사당에 들어갈 때 동쪽 뜰에서부터


登自阼階(등자조계),

계단을 오르는데

阼階(조계) : 동쪽 계단주인이 서는 위치.


仰視榱桷(앙시최각),

위로는 서까래를 쳐다보고


俯察机筵(부찰궤연),

아래로는 궤짝과 자리를 굽어봅니다.


其器皆存(기기개존),

그 그릇은 모두 남아 있지만


而不睹其人(이부도기인),

그 사람(그 그릇을 쓰던 사람)은 볼 수 없습니다.


君以此思哀(군이차사애),

임금께서 이럴 때 슬픔을 느낀다면


則哀可知矣(즉애가지의)

이미 슬픔을 아는 것입니다.


昧爽夙興(매상숙흥),

날이 밝기 전에 일어나


正其衣冠(정기의관),

의관을 바르게 하고


平旦視朝(평단시조),

아침이 되어 조회를 합니다.


慮其危難(여기위난),

위태롭고 어려운 일을 생각하며


一物失理(일물실리),

한 가지라도 잘못한다면


亂亡之端(난망지단),

어지럽고 망하는 것의 시초가 됩니다.


君以此思憂(군이차사우),

임금님께서 근심을 느낀다면


則憂可知矣(즉우가지의)

즉 걱정이라는 것을 알고 계시는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