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0 댓글 0

공자가어 18-왕언해(王言解)3



子曰(자왈)

공자가 말했다.


"().

앉거라.


吾語汝(오어여)

내가 너에게 말해 주겠다.


夫道者(부도자)所以明德也(소이명덕야),

무릇 도란 덕을 밝히는 것이고,


德者(덕자)所以尊道也(소이존도야)

덕이란 도를 높이는 것이다.


是以非德道不尊(시이비덕도부존)

덕이 아니면 도가 높아질 수 없고


非道德不明(비도덕불명)

도가 아니면 덕이 밝아질 수 없다.


雖有國之良馬(수유국지량마)

비록 나라에 좋은 말이 있다 해도


不以其道服乘之(불이기도복승지)

그 법도에 맞게 타지 않으면


不可以道里(불가이도리)

길을 가지 못한다.


雖有博地衆民(수유박지중민)

비록 넓은 땅과 많은 백성들이 있다 해도


不以其道治之(불이기도치지)

올바른 도로 다스리지 않으면


不可以致霸王(불가이치패왕)

패왕의 성과에 이르지 못한다.

霸王(패왕) : 패자와 왕자패자는 힘으로왕자는 덕으로 천하를 가진 것을 뜻함.


是故昔者明王內修七敎(시고석자명왕내수칠교)

이러한 까닭에 옛날의 명왕은 안으로는 칠교를 닦고

七敎(칠교) : 경로(景老), 존치(尊齒), 낙시(樂施), 친현(親賢), 호덕(好德), 악탐(惡貪), 겸양(謙讓)


外行三至(외행삼지)

밖으로는 삼지를 행하였다.

三至(삼지) : 세 가지 지극한 표준지례(至禮), 지상(至賞), 지락(至樂).


七敎修然後可以守(칠교수연후가이수)

칠교를 닦은 뒤에야 (나라를지킬 수 있고


三至行然後可以征(삼지행연후가이정)

삼지를 행한 뒤에야 정복할 수 있었다.


明王之道(명왕지도)

명왕의 도는


其守也則必折衝千里之外(기수야즉필절충천리지외)

자신을 지킬 때에는 반드시 천리 밖의 일을 절충하고


其征則必還師衽席之上(기정칙필환사임석지상)

정벌할 때에는 반드시 개선하여 조정 자리에 앉을 수 있는 것이다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