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0 댓글 0

공자가어 85오의해(五儀解)17


孔子曰(공자왈)

공자가 말하였다.


"昔者殷王帝辛之世(석자은왕제신지세),

옛날 은나라 제신의 시대에

帝辛(제신) : 은나라의 왕포악한 군주로 자주 거론됨.


有雀生大鳥於城隅焉(유작생대조어성우언),

참새가 성 귀퉁이에서 큰 새를 낳았습니다.


占之曰(점지왈)

점을 치자


凡以小生大(범이소생대),

작은 것이 큰 것을 낳았으니


則國家必王而名必昌(즉국가필왕이명필창)

즉 국가가 반드시 왕도를 이루어 이름의 번창하리라.”라 하였습니다.


於是帝辛介雀之德(어시제신개작지덕),

이에 제신은 그 참새를 믿고


不修國政(불수국정),

국정에 다스리지 않고


亢暴無極(항폭무극),

아주 포악하기가 끝이 없어

亢暴(항폭) : 아주 포악함


朝臣莫救(조신막구),

조정이 신하들도 이를 구하지 못했습니다.


外寇乃至殷國以亡(외구내지은국이망),

마침내 외부의 침입을 받아 은나라는 망하였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0 공자가어2 – 상로2 jjhyanggyo 2019.05.03 1
169 공자가어(孔子家語)-소개 jjhyanggyo 2019.05.03 4
168 공자가어 99-치사(致思)10 wakeorsleep 2019.07.15 0
167 공자가어 98-치사(致思)9 wakeorsleep 2019.07.13 0
166 공자가어 97-치사(致思)8 wakeorsleep 2019.07.12 0
165 공자가어 96-치사(致思)7 wakeorsleep 2019.07.11 0
164 공자가어 95-치사(致思)6 wakeorsleep 2019.07.10 0
163 공자가어 94-치사(致思)5 wakeorsleep 2019.07.09 0
162 공자가어 93-치사(致思)4 wakeorsleep 2019.07.08 0
161 공자가어 92-치사(致思)3 wakeorsleep 2019.07.07 0
160 공자가어 91-치사(致思)2 wakeorsleep 2019.07.06 0
159 공자가어 90-치사(致思)1 wakeorsleep 2019.07.05 1
158 공자가어 9-시주(始誅)1 jjhyanggyo 2019.05.03 0
157 공자가어 89-오의해(五儀解)21 wakeorsleep 2019.07.04 0
156 공자가어 88-오의해(五儀解)20 wakeorsleep 2019.07.03 0
155 공자가어 87-오의해(五儀解)19 wakeorsleep 2019.07.02 0
154 공자가어 86–오의해(五儀解)18 wakeorsleep 2019.07.01 0
» 공자가어 85–오의해(五儀解)17 wakeorsleep 2019.06.30 0
152 공자가어 84–오의해(五儀解)16 wakeorsleep 2019.06.29 0
151 공자가어 83 –오의해(五儀解)15 wakeorsleep 2019.06.27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사서오경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