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 댓글 0

공자가어 160호생(好生)14



曾子曰(증자왈)狎甚則相簡(),

증자가 말하였다. “친밀함이 너무 심하면 서로 소홀해지고


莊甚則不親(장심칙불친),

엄숙함이 심하면 친해질 수 없다.


是故君子之狎(시고군자지압),

그러므로 군자는 친하되


足以交歡(족이교환),

서로 즐거워함에 만족하고


其莊足以成禮(기장족이성례).”

엄숙하는 것은 예절에 맞으면 만족한다.”


孔子聞斯言也(공자문사언야),

공자가 이를 듣고 말하였다.


()二三子志之(이삼자지지),

너희들은 기록해 두거라.


孰謂參也不知禮乎(숙위삼야부지예호)

누가 증삼을 두고 예절을 알지 못한다고 하겠느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0 공자가어 167–호생(好生)22 란공자 2019.11.11 6
169 공자가어 166–호생(好生)21 란공자 2019.11.06 0
168 공자가어 166–호생(好生)21 란공자 2019.11.06 0
167 공자가어 166–호생(好生)21 란공자 2019.11.06 1
166 공자가어 165–호생(好生)20 란공자 2019.11.05 1
165 공자가어 164–호생(好生)19 란공자 2019.11.04 1
164 공자가어 163–호생(好生)18 란공자 2019.11.01 1
163 공자가어 162–호생(好生)17 란공자 2019.10.31 3
162 공자가어 161–호생(好生)16 란공자 2019.10.30 5
» 공자가어 160–호생(好生)14 란공자 2019.10.29 3
160 공자가어 159–호생(好生)14 란공자 2019.10.28 5
159 공자가어 158–호생(好生)13 란공자 2019.10.24 4
158 공자가어 157–호생(好生)11 란공자 2019.10.23 5
157 공자가어 156–호생(好生)10 란공자 2019.10.22 4
156 공자가어 155–호생(好生)10 란공자 2019.10.21 5
155 공자가어 154–호생(好生)9 란공자 2019.10.18 7
154 공자가어 153–호생(好生)8 란공자 2019.10.16 4
153 공자가어 152–호생(好生)7 란공자 2019.10.14 3
152 공자가어 151–호생(好生)6 란공자 2019.10.11 5
151 공자가어 150–호생(好生)5 란공자 2019.10.10 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사서오경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