浪史雜草 -14 <著者 次韻>1

by 학전 posted Aug 03,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浪史雜草 -14 <著者 次韻>1




修竹凌冬翠不枯 (수죽능종취불고)

뛰어난 대나무 겨울 능멸  시들지 않고 푸르러


滿天霜雪自無虛 (만천상설자무허)

하늘 서린 눈 가득 스스로 허무


始知正士當危世 (시지정사당위세)

바른 선비 처음 알아 위기 세상 당하여도


貞節如君可托孤 (정절여군가탁고)

굳은 절개 그대 같아 외로움 맡길 수 있구나